•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한류뉴스
  • 최진혁, 대만 팬미팅 만석…新한류스타로서 인기 입증

  • 기사입력 2019-03-05 22: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배우 최진혁이 두 번째 대만 팬미팅을 가졌다.

최진혁은 지난 28일 대만 타이베이 국제컨벤션센터(TICC)에서 ‘Love For You Fan Meeting In Taiwan’를 개최해 대만 팬들과의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다. 이번 대만 팬미팅은 2015년 이후 약 4년 만에 개최된 것으로 1.500여 명의 대만 팬들로 전 좌석을 가득 메우며 신(新) 한류스타로서의 인기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이 날 최진혁은 더 넛츠의 ‘사랑의 바보’를 부르며 등장했다. 노래가 끝난 뒤, 최진혁은 “팬분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다 못 전한 것 같습니다.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라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과감하게 보여줬다.

이어 최진혁은 팬들을 위한 이벤트로 추첨을 통해 드라마 ‘황후의 품격’, ‘마성의 기쁨’ 등의 장면들을 팬들에게 직접 재연했다. ‘황후의 품격’에서는 사다리에서 떨어지는 황후를 잡아주는 장면, 황제와 총을 겨누는 장면, ‘마성의 기쁨’에서는 수많은 여성들의 마음을 흔들었던 백허그 장면 등 다양한 장면들을 재연해주며 팬들과의 새로운 추억을 쌓았다.

또, 최진혁을 향한 대만 현지 팬들의 애정도 최진혁 못지 않았다. 최진혁 몰래 준비한 영상과 함께 ‘최진혁 사랑해요’라는 문구의 플랜카드를 들고 최진혁을 응원했다. 이에 최진혁은 “제가 4년 전에도 대만에서 울었었습니다. 이번에 또 울게 됐네요.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벅찬 감동을 전했다.

이후 최진혁은 “여러분들과 또 다른 좋은 추억을 만들기 위해 다시 한 번 대만에서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재방문 약속과 함께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현했다.

한편, 대만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한 최진혁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wp@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