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코스피 3일 만에 상승 마감…“外人 매도 오름폭 제한”

  • 기사입력 2019-04-19 15: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216.15에 거래 종료


[헤럴드경제=강승연 기자]코스피가 19일 사흘 만에 상승했다. 전장 하락에 따른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며 반등했지만, 외국인의 매도세로 오름폭은 제한됐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38포인트(0.11%) 오른 2216.15에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9.65포인트(0.44%) 오른 2223.42에서 출발해 강세를 유지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기관과 개인이 각각 313억원, 238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외국인은 586억원을 순매도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국내증시가 전날 하락에 따른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며 반등에 성공했다”며 “다만 유로존의 경기지표가 시장예상치를 밑돌아 경기 둔화 우려가 부각된 가운데 외국인이 현ㆍ선물 모두에서 매도를 보이자 상승 폭은 제한됐다”고 설명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가운데는 SK하이닉스(3.28%), 셀트리온(7.13%), 삼성바이오로직스(2.92%), LG생활건강(0.36%) 등이 올랐다.

삼성전자(-0.66%), LG화학(-0.68%), POSCO(-2.41%), 현대모비스(-1.72%), 신한지주(-1.11%) 등은 내렸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4.88%), 의약품(3.59%), 운수창고(1.34%), 전기가스(0.50%) 등이 강세였고 철강ㆍ금속(-1.24%), 기계(-0.96%), 보험(-0.63%), 운송장비(-0.57%) 등은 약세였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9.05포인트(1.20%) 오른 762.57로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3.90포인트(0.52%) 오른 757.42에서 출발해 상승 폭을 키웠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957억원, 235억원을 순매수했다. 개인은 1186억원을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주 중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9.94%), 신라젠(0.32%), 바이로메드(1.55%), 포스코케미칼(0.52%), 메디톡스(4.78%), 에이치엘비(0.24%), 셀트리온제약(5.16%) 등이 올랐다.

CJ ENM(-0.91%), 스튜디오드래곤(-0.54%), 펄어비스(-0.94%) 등은 내렸다.

spa@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