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함소원 “과거 집안 빚더미, 구청 구호물품으로 생계 이어”

  • 기사입력 2019-04-20 09: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함소원이 힘들었던 과거를 털어놨다.

19일 방송된 KBS1 ‘TV는 사랑을 싣고’에선 함소원이 옛 은사를 찾았다.

이날 함소원은 “아버지가 주식 투자에 실패했었다”며 “아파트 3채가 휴지 조각이 됐다”며 어린 시절 트라우마로 남은 과거를 고백했다.

이어 “아직도 그 순간이 기억난다. 엄마는 누워 계셨고 아빠는 아무런 말도 못하셨다”고 회상했다.

이후 옥탑방, 지하방을 전전하며 지냈다고 밝혀 이목을 끌었다. 또 “구청에서 나눠주는 구호품을 받아 생계를 이어갔다”고 설명했다.

자신의 인생에 전환점을 준 것은 한 은사를 만나면서다. 함소원은 “고2때부터 입시를 위해 무용을 했는데 고3때 집안 사정이 확 나빠졌다. 아버지 사업이 잘 안 돼서 학원비를 낼 수 없게 됐다. 그때 아버지가 학원비 대신 편지를 써주셨는데 선생님들께서 그 편지를 보시고 1년간 학원비를 받지 않고 무료 수업을 해주셨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함소원은 “지금 생각해도 너무 대단한 분들 같고 다시 생각해도 정말 감사하다”라며 거듭 인사를 전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