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LG디스플레이, 반 고흐 전시장에 올레드(OLED) 갤러리 운영

  • 기사입력 2019-04-21 10: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네덜란드 반 고흐 미술관 총괄책임자인 애드리안 돈스젤만(Adriaan Dönszelmann) 매니징 디렉터(Managing Director)가 디지털 갤러리 내부에 있는 OLED TV를 촬영하고 있는 모습.[LG디스플레이 제공]

- 반 고흐 공식 체험전시장에 디지털 갤러리 특별 전시관 ‘러빙 고흐(Loving Gogh)’ 운영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세기의 천재 화가 ‘빈센트 반 고흐’의 명작들이 OLED TV를 통해 디지털 명작으로 재탄생했다.

LG디스플레이는 19일부터 8월 25일까지 우정아트센터에서 열리는 ‘빈센트 반 고흐를 만나다’ 전시회 내부에 디지털 갤러리 특별전시관을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러빙 고흐(Loving Gogh)’라는 이름의 디지털 갤러리는 ‘1890년에 사망한 고흐가 130년을 넘어 2019년 당신을 만난다’라는 주제로 고흐 작품 중 하나인 ‘푸른색 방’을 현대적인 컨셉으로 재해석해 꾸며졌다.

LG디스플레이는 원작의 창문이 있던 자리에 77인치 LG OLED TV를 넣어 관객들로 하여금 고흐의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디지털 갤러리에 설치된 OLED TV에는 ▷고흐방에서 바라보는 도시의 거리 풍경 ▷고흐방에서 바라보는 자연의 풍경 ▷고흐방을 바라보는 다양한 인물이라는 주제로 ‘꽃이 핀 과수원’, ‘자화상’ 등 고흐의 대표 작품 30여점이 번갈아 상영된다.

‘암스테르담 반 고흐 미술관’의 총괄 책임자 애드리안 돈스젤만(Adriaan Dönszelmann) 매니징 디렉터(Managing Director)는 “인상파 화가였던 고흐의 작품은 거친 붓터치와 원색을 활용한 다양한 색감이 특징이다. OLED의 생생한 컬러를 통해 원작의 섬세한 표현력과 강력한 색채가 잘 전달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 전략 프로모션 디비젼(Division) 고규영 상무는 “작품이 표현하려고 하는 색상이나 느낌을 있는 그대로 표현할 수 있는 OLED TV는 예술과 과학의 융합 트랜드에 걸맞은 디스플레이”라며 “일반적인 TV의 기능을 넘어 인류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해주는 라이프 디스플레이(Life Display)로서 OLED가 갖고 있는 프리미엄 가치를 지속적으로 알릴 수 있는 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h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