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방정현 변호사 “연예인 마약, 회사서 주기적 관리…또 다른 보이그룹도 있다”

  • 기사입력 2019-06-14 11: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4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한 방정현 변호사. [CBS ‘김현정의 뉴스쇼’ 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국민권익위원회에 비아이 마약 사건을 공익신고 한 방정현 변호사가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 연예인 마약과 관련 “회사(기획사)에서 주기적으로 관리한다”고 밝혀 논란이 예상된다.

14일 방송된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한 방정현 변호사는 비아이의 마약 투약 의견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이사의 사건 무마 등에 대해 밝혔다.

방 변호사는 제보 내용을 언급하며 “더 많은 연예인들이 이번 사건에 연관 돼 있다”며 “추측일 수 있지만 다른 연예인들도 그런 마약을 했던 정황이 있는데, 회사에서 그걸 주기적으로 관리한다”고 폭로했다.

그러면서 “오히려 이걸 어떻게 보면 막으려고 하는 게 아니라 그 연예인들을 관리하기 쉽게 하기 위해서 그걸 이용하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고 주장했다.

이어 방 변호사는 “지금 밝히기는 그렇지만 다른 보이그룹도 있다”며 “멤버 중 하나가 이번 사건과 관련해 YG엔터테인먼트와 제보자 사이에서 뭔가 매개체 역할을 하면서 이 사건 자체를 은폐하려고 시도했던 정황이 있다”고 언급했다.

yi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ackstage'
     'Backstage'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