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국형 앰뷸런스 만든 인요한…“이국종 후배 진심으로 존경”

  • 기사입력 2019-06-16 20: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16일 방영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의사 인요한이 사부로 출연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새로운 사부를 만나기 위해 순천의 한 진료소를 찾았다.

이날 외상 외과 전문의 이국종 교수는 본인의 사부라고 새로운 사부를 소개했다. 멤버들은 초대장에 적혀 있는 진료소를 찾았다. 순천 촌놈이라고 본인을 소개한 사부는 파란 눈의 의사 인요한이었다.

인요한은 “우리 이국종 후배를 진심으로 존경한다. 응급의학에 벌써 한 획을 그었다”고 칭찬했다.

인요한은 할아버지 시절부터 한국과 인연이 있었다고 전했다. 인요한 사부는 할아버지는 마국에 3.1 운동을 전파하는데 힘썼으며 아버지는 6.25 전쟁에 참전했다고 설명했다.

인요한은 5.18 광주항쟁에서 통역을 한 일이 있다고 했다. 인요한 사부는 광주항쟁 당시 통역을 했다는 이유로 군사정권의 감시대상이 되었다고 말했다.

그 후 인요한은 한국에서 추방당하지 않기 위해 병영 훈련에 참가한 일화에 대해서도 털어놨다. 인요한 의사는 짬밥을 먹고 각개전투를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요한으로부터 한국형 앰뷸런스를 만들게 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당시 앰뷸런스는 누워서 가는 택시에 불과했다고 전했다. 인요한은 아버지의 죽음으로 한국의 좁은 골목길을 달릴 수 있도록 앰뷸런스를 제작하게 됐다고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ackstage'
     'Backstage'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