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강지영 아나운서 “김희철, 상종 못할 사람”

  • 기사입력 2019-06-30 11: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JTBC ‘아는 형님’]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강지영 JTBC 아나운서가 김희철과의 인연을 밝혔다.

29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프리계의 간판 전현무와 JTBC 미래 간판 아나운서 강지영이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강호동은 “우리 멤버들 중 한 명과 정식으로 소개팅했다”며 강 아나운서를 소개했다. 그러면서 “한명의 멤버와 사적인 자리에서 만난 적이 있느냐”고 물었다.

그러자 김희철은 “아직도 과천 사느냐”며 스스로 친분을 드러냈다.

김희철은 이어 “만나다 헤어지고 그런 거 아니다”고 설명했고, 강 아나운서는 “밥 한 번밖에 안 먹었다”고 해명했다.

강지영은 “‘코드’라는 예능 프로그램의 회식에서 김희철을 처음 만났다. 뒤늦게 회식 자리에 합류해서 가운데에 앉아 회식 분위기를 주도하는데 그 기운에 압도됐다. ‘정말 연예인이란 이런 거구나’ 싶으면서 ‘상종 못할 사람’이라고 생각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전현무는 해명에 몰두한 강지영에게 “강한 부정은 강한 긍정이다”라며 놀렸다. 김희철 역시 “너랑 한 문자 공개해도 돼?”라고 너스레를 떨어 강지영을 당황하게 했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