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류현진, 데뷔 첫 홈런…7이닝 3실점, 시즌 13승

  • 기사입력 2019-09-23 08:2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게티이미지]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7이닝 3실점에 메이저리그 첫 홈런을 신고한 류현진이 시즌 13승 요건을 갖추고 마운드를 내려갔다.

류현진(LA 다저스)은 23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6피안타 8탈삼진 무사사구 3실점을 기록하며 방어율(평균자책점) 선두 자리를 지켰다.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첫 홈런을 치는등 투타에서 맹활약하며 7이닝동안 95구를 던져 3실점 8탈삼진 6안타(2피홈런) 무볼넷 투구 후 이날 경기를 마쳤다.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2.35에서 2.41로 소폭 상승했다. 여전히 리그 1위 기록이다.

내셔널리그 2위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2.51)과는 0.10 차이다. 3위 마이크 소로카(애틀랜타 브레이브스·2.60)와는 0.19. 아메리칸리그 선두이자 메이저리그 3위인 저스틴 벌랜더(휴스턴 애스트로스)의 경우 2.53이다.

LA 다저스는 류현진의 활약으로 콜로라도 로키스를 7-4 승리를 거뒀다.

glfh200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ackstage'
     'Backstage'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