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GS건설, 한남3구역 수주전 ‘잰걸음’

  •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 설계공개
    ‘100년 주거 유산’으로 남길 각오
  • 기사입력 2019-10-14 11: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GS건설이 서울 한남3구역에 들어설 단지명을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 정하고 수주전에 본격적으로 뛰어든다. 오는 16일에는 세계적인 건축설계사인 어반에이전시(UA) 등과 설계안을 일반에 공개한다.

GS건설은 서울 한남3구역 재개발 지역에 들어설 단지명을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로 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아파트브랜드 ‘자이’(Xi)와 역사적으로 보존할 가치가 있는 문화유산을 의미하는 ‘헤리티지’를 합쳐, 후손에게 물려줄 ‘100년 주거문화 유산’으로 짓겠다는 각오를 담았다. 앞서 한남3구역 재개발 수주전에는 GS건설을 비롯해 현대건설, 대림산업, 대우건설이 뛰어들었다.

GS건설은 단지 외관, 조경, 상가 등 분야별로 세계 최고의 설계기술을 도입해 한남3구역에 구현한다는 계획이다. 외관 디자인은 세계적인 건축설계사인 어반에이전시가 맡는다. 한강을 바라보는 테라스와 유럽형 저층 주거문화가 결합한 차세대 주거단지를 지향한다. 기존 커뮤니티시설인 자이안센터를 4개 테마로 이뤄진 통합형 프리미엄 커뮤니티시설로 만들고, 스카이스파 시설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남3구역에 특화된 혁신 평면도 도입된다.

조경은 SWA가 담당한다. 이 회사는 아랍에미리트(UAE)의 두바이 버즈칼리파와 미국의 디즈니월드, 뉴욕헌터스포인트 사우스 워터프론트 조경을 설계했다. 배산임수지역인 한남3구역의 환경을 그대로 살리는 조경 설계를 제시한다.

상권 활성화 계획까지 아우르는 마스터플랜도 제시된다. 디자인은 두바이에서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명소로 주목받는 알시프, 2018년 세계 최고의 컨벤션센터로 선정된 중국 주하이국제컨벤션센터 상가 등을 만든 텐디자인(10DEGIGN)이 설계한다.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의 구체적인 설계안은 16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공개된다. 어반에이전시, SWA, 텐디자인의 대표가 직접 참석해 설계안에 대해 설명한다.

양영경 기자/y2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