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오헤어, 가맹점 위한 코로나19 특별지원금 편성

 

 

‘제오헤어’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점을 위한 코로나19 특별지원 대책을 마련했다고 28일 밝혔다.

제오헤어 프랑크프로보 본사에서는 “코로나19 위기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되면서 전국 가맹점이 고통을 겪고 있다”면서 “보다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위기 극복 지원금’을 편성하였으며 모든 가맹점의 영업이 정상화될 때까지 상생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오헤어 측에 따르면 2월부터 4월까지 총 3개월 간 영업피해가 발생한 가맹점들에게 로열티의 20% 금액을 현금으로 직접 지원할 예정이며 손소독제 등 위생용품을 순차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본사 지침을 전해들은 가맹점들의 호응도 이어졌다. 한 점주는 “손님들이 외출을 꺼리면서 영업 피해가 막심한 데 특별 지원 대책을 마련해줘 고마울 따름”이라며 “빨리 이 위기가 무사히 지나가기만을 바란다”고 밝혔다.

제오헤어 본사 관계자는 “가맹점이 어려움에 처했을 때 본사가 함께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며 “제오헤어 프랑크프로보 가족들이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코로나 예방수칙을 준수하기를 바라며 본사에서도 가맹점과의 상생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rea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