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순직 소방관 애도…정총리, “폭우피해 최소화 힘써달라”

  • 의협 집단휴진 예고에 "대화로 문제해결 나서야"
  • 기사입력 2020-08-02 17:0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정세균 국무총리가 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정세균 국무총리는 2일 급류에 휩쓸린 피서객을 구조하다 순직한 소방관에게 애도의 뜻을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지난 금요일 전남 구례에서 피서객을 구하다 돌아가신 소방관의 명복을 빈다”고 말했다.

김국환(28) 소방교는 지난달 31일 지리산 피아골에서 물에 빠진 피서객을 구하던 중 계곡물에 휩쓸려 숨졌다.

정 총리는 또 충북 지역 폭우로 실종된 충주소방서 대원을 언급하며 “실종되신 분의 무사 귀환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어제부터 중부지방에 내린 폭우로 적지 않은 인명피해가 이어지는 가운데 내일까지 최대 300㎜의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피해가 최소화하도록 안전조치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정 총리는 정부의 의대 정원 증원 결정에 반발해 의사협회가 14일부터 집단휴진에 나서겠다고 한 것을 두고 “코로나19를 겪으면서 공공의료 인력 부족을 절감하고 있다"며 "휴진 강행 시 피해는 국민에게 돌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집단행동을 자제하고 대화를 통해 문제 해결에 나서줄 것을 의료계에 간곡히 호소한다”며 “보건복지부는 의료계와 소통을 강화하고 만일의 경우에 국민께 피해가 가지 않도록 대응방안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