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손흥민 ‘1골 2도움’…유로파서도 날다

  • 스켄디야전 토트넘 승리 이끌어
  • 기사입력 2020-09-25 11: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물이 올랐다. 직전 경기인 사우샘프턴과 리그전에서 한경기 4골을 몰아쳤던 손흥민이 유로파 예선에서도 1골2도움을 기록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토트넘의 손흥민(28)은 25일(한국시간) 북마케도니아 스코페에서 열린 KF 스켄디야와의 2020-2021 유로파리그 3차예선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 역전골을 터뜨리고 라멜라와 케인에게 완벽한 도움을 연결하며 맹활약했다. 토트넘은 3-1로 승리해 오는 10월 2일 이스라엘의 마카비 하이파를 꺾으면 유로파 본선에 오르게 됐다.

손흥민은 경기 시작 5분 만에 정확한 패스로 라멜라의 선제골을 만들어냈다. 페널티 아크 왼쪽에서 반대편의 라멜라에게 날카로운 패스를 넣었고, 라멜라가 한 차례 트래핑 한뒤 골을 터뜨렸다.

후반 10분 동점골을 내준 토트넘은 후반 25분 페널티 지역 오른쪽 모라의 슈팅을 골키퍼가 쳐내 나온 공을 손흥민이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오른발슛으로 골망을 흔들며 다시 리드했다.

손흥민은 후반 34분 왼발로 정확한 크로스를 올렸고 해리 케인이 헤딩골을 성공시켜 3-1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이날 승리로 토트넘은 다음달 2일 플레이오프 상대 마카비 하이파(이스라엘)에 승리하면 유로파리그 본선에 진출한다. 김성진 기자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