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연
  • 뮤지컬 ‘고스트’ 공연 중 무대장비 고장…“배우들도 안절부절”

  • 기사입력 2020-10-18 18: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스트 [신시컴퍼니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뮤지컬 ‘고스트’가 공연 중 무대장비 고장으로 공연을 중단했다.

제작사 신시컴퍼니에 따르면 ‘고스트’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구로구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을 시작한 지 약 40분 만에 무대를 움직이는 데 사용되는 케이블이 파손돼 공연을 중단했다.

제작사 측은 10분간의 휴식 이후 장비를 고치려 했으나, 복구까지 오랜 시간이 걸려 불가피하게 공연을 중단했다. 이에 신시컴퍼니는 해당 회차의 공연을 보러 온 관객들에게 소비자보호법에 따라 관람료를 110% 환불하고 교통비 2만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공연 중단 직후 주인공인 샘 역을 맡은 배우 주원은 “세트가(무대가) 복잡하다 보니 라인(무대 케이블)이 터졌다. 죄송하다”며 “배우들도 너무 죄송해 안절부절하고 있다. 보상받으시고 다음에 오시면 더 잘하겠다”고 말했다.

이후 무대 장비는 무사히 복구, 오후 6시 30분 공연은 정상적으로 진행 중이다.

sh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