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수원박물관 ‘사이버전시관’ 구축
수원박물관이 사이버전시관 제작 용역 사업 중간보고회를 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헤럴드경제(수원)=지현우 기자] 수원박물관이 박물관에 전시된 전시물·유물 등을 온라인으로 감상할 수 있는 ‘사이버전시관’을 구축한다고 1일 밝혔다.

수원박물관 다목적강당에서 ‘수원박물관 사이버전시관 제작 중간보고회’를 열고 사이버전시관 구축 추진상황을 알렸다. 사이버전시관 제작은 ㈜니트로아이가 담당한다. 수원박물관은 전시관별(상설전시 2건, 기획전시 1건)로 사이버전시관을 만들어 박물관을 찾기 힘든 시민들이 온라인으로 전시물을 감상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할 예정이다.

올해 말 구축 예정인 사이버전시관에서는 상설·기획전시관 주요 지점을 POI로 선택해서 볼 수 있다. 전시에 대한 설명을 제공한다. 전시된 유물, 전시 설명패널과 전시관 내부를 볼 수 있는 360도 회전 파노라마뷰를 제공한다. 지난 전시를 볼 수 있도록 디지털 아카이브도 구축한다.

수원박물관 관계자는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비대면으로 24시간 관람할 수 있는 전시관람 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한다. 전시동선을 따라 실감 나는 관람을 할 수 있는 온라인 VR(가상현실) 박물관을 만들겠다”고 했다. 수원시박물관사업소는 지난 5월부터 수원시 유튜브 채널을 이용한 ‘수원 온라인 박물관’ 코너를 만들어 시민들의 호응을 얻은 바 있다.

deck91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