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손혜원 “양정철 많이컸네…이제 겁나는게 없구나”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손혜원 전 민주당 의원은 양정철 전 민주연구원장이 이낙연 민주당 대표에게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론을 제안했다는 언론 보도에 “정말 많이 컸다 양정철 씨. 이제 겁나는 게 없구나”고 했다.

17일 손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미국 간다는 시점을 보며 혹시나 했었는데 역시나”라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손 전 의원은 지난 13일 자신의 유튜브 방송 ‘손혜원TV’에서 “대통령이 신뢰하는 사람에 양정철은 없다. 문 대통령은 이미 2017년 5월에 연을 끊었다”고 주장했다.

양 전 원장의 미국행에 대해서는 “자의반 타의반이 아니라 순전히 자의로 가는 것이고, 조용히 있다가 다시 스멀스멀 기어들어 올 것”이라며 “늑대소년이 또 대중을 속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대표는 양 전 원장이 지난해 이 대표를 수 차례 만나 두 전직 대통령에 대한 사면론을 제안했다는 보도가 나오자 강선우 대변인을 통해 “양 전 원장을 만난 적은 있지만 그런 구체적 얘기를 나누지는 않았다”라고 선을 그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