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권영세 안동시장, 확대간부회의서 폭염대책 강력 주문

  • 2017-07-17 17:01|김성권 기자
이미지중앙

권영세 안동시장이 확대간부회의 석상에서 폭염대책을 강력주문하고 있다.(사진=안동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
=김성권 기자]권영세 경북 안동시장은 17일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폭염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취약계층 보호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 시장의 이러한 당부는 장마가 끝나고 당분간 무더위가 예상됨에 따라 취약한 곳을 찾아 미리 예방하자는 취지다
.

특히
, 권 시장은 폭염에 취약한 노령층과, 현장 근로자등이 걱정스럽다며 독거노인과 경로당을 중심으로 특별관리를 주문했다.또 기상 특보에 따라 재해대비 취약시설 점검과 함께 농작물 관리를 위해서도 탄력적인 대응을 지시했다.

폭염에 취약한 가축 피해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을 강구하고 가축재해보험 가입을 적극권유하는것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또한 혹서기 건설 현상 폭염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휴게시설 운영과 개인보호장구 사용, 휴식시간제 실시, 근로자 안전교육 등의 점검과 함께 폭염이 지속될 경우 시에서 시행하는 사업장에 공사 중지도 강구해야 한다고 밝혔다.

안동시는 폭염특보 발효 시 자동음성통보시스템과 재해문자전광판을 이용해 최우선 과제로 인명보호에 나서고
, 간호사와 노인 돌보미, 마을 이?통장을 재난도우미로 지정해 현장밀착형 홍보를 강화토록 한다.

권영세 안동 시장은
계속되는 폭염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공직자 서로 협업하고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 했다.


ks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