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계룡건설, 대구 '앞산 리슈빌 & 리마크' 10일 견본주택 오픈…민간임대주택 409가구 공급

  • 기사입력 2018-08-09 07: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대구 '앞산 리슈빌 & 리마크' 투시도(자료제공=계룡건설)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계룡건설이 10일 대구 남구 대명동 959-2번지 일대에 건립하는 '앞산 리슈빌 & 리마크' 견본주택 문을 열고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을 공급한다.

규모는 1단지 지하 2층~지상 7층, 8개동, 전용면적 59~84㎡, 299가구며 2단지는 지하 2층~지상 7층, 3개동, 전용면적 49~84㎡, 110가구로 모두 409가구다.

'앞산 리슈빌 & 리마크'는 기존 뉴스테이의 장점인 8년 거주 보장, 연 5% 이내 임대료 인상 제한, 무주택·저소득층 우대 등 혜택을 준다.

이 아파트 인근에는 두류공원과 대덕산, 앞산, 앞산 빨래터공원 등이 위치해 쾌적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으며 대명시장, 안지랑 곱창골목, 앞산 카페거리 등과도 가깝다.

교통여건과 교육환경도 좋아 지하철 1호선 안지랑역과 대명역이 가까운 더블역세권이며 단지와 맞닿아 있는 대명초를 비롯해 남명초, 남도초 등이 인근에 있다.

'앞산 리슈빌 & 리마크'는 전체 세대가 남향 위주로 배치되며 대부분의 주택형이 판상형 맞통풍 구조로 구성된다.

분양 관계자는 "앞산 생활권에서 20년 만에 새 아파트가 조성되는 만큼 벌써부터 '앞산 리슈빌 & 리마크'에 대한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대구 달서구 대곡동 1037-4번지에 위치한다.

kbj7653@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