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영주서 전국 항공정비기능대회 개최...항공정비 인력양성으로 청년 취업 기대

  • 기사입력 2018-09-10 10: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10일 경북항공고등학교(풍기읍 소재)에서 열린 ‘제2회 전국 항공정비기능대회’ 기념식에서 장욱현 영주시장등이 참석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영주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영주시는 10~ 13일까지 4일간 경북항공고등학교(풍기읍 소재)에서 2회 전국 항공정비기능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대회는 고용노동부로부터 대회의 능력과 규모를 인정받아 공식적인 전국대회로 승인됐다.

첫날 오후3시 개회식을 시작으로 학생, 일반인, 군인 등 전국에서 참가한 260여명의 선수들이 개인 또는 단체전에 참가해 열띤 경연을 벌인다.

성적우수자 12명에 대해서는 다음달 2019년 러시아 카잔에서 열리는 제45회 국제기능올림픽대회 참가할 국가대표 선발전에 참가할 특전이 주어진다.

고등부·대학부가 참가하는 Medium Section에서는 C-172 항공기 비행 전 점검 등 4개 과제를, 고등부·대학부·일반부가 참가하는 Premium Section에서는 부품 장탈착 등 5개 과제를 치른다.

과제구성은 국제기능올림픽대회에서 실시하는 경기과제를 기본으로 한다. 심사는 한국산업인력공단과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 위촉된 심사위원 18명이 난이도 및 평가 기준표에 따라 심사를 하게 된다.

장욱현 시장은 전국항공정비기능대회는 나날이 발전하는 항공기술에 상응하는 새로운 교육·훈련 방법을 모색해 국내 항공정비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항공분야에 취업을 꿈꾸고 있는 젊은이들에게 더 좋은 기회를 제공, 청년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할 수 있는 대회로 거듭날 것이다.”고 했다.

한편 오는 15일에는 부대행사로 경북항공고 비행실습장 에서 영주시 초·중·고등학교 학생 100여명이 참여하는 경량 항공기 지상 활주(Taxiing) 체험과 학생들이 직접 드론(Drone)을 만들고 조종하는 1일 드론학교를 개최한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