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칠곡 사찰서 60대 승려가 50대 비구니 살해 후 스스로 목숨 끊어

  • 기사입력 2018-09-11 16: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승려가 절에서 여성을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건이 일어났다.

11일 경북 칠곡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15분께 경북 칠곡군의 한 사찰 방 안에서 A(65)씨가 비구니 B(52·)씨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당시 사찰에 있었던 B씨의 딸이 119에 신고해 경찰에 사건이 알려졌다. 사찰은 피해자인 B씨 소유고, A씨는 이 사찰에서 활동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사찰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ksg@heraldcorp.con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