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대구지방환경청, 추석 맞아 환경오염 특별 감시

  • 기사입력 2018-09-11 22: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대구지방환경청은 추석을 맞아 다음달 2일까지 환경오염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특별 감시 활동에 나선다.

이번 특별감시는 기획단속, 순찰 및 상황실 운영, 기술지원으로 구분해 3단계로 실시한다.

1단계로 오는 21일까지 도금 등 악성폐수 배출업소, 명절 전에 폐수를 다량 배출하는 도축업, 음식료품 제조업 등 환경오염 취약사업장을 대상으로 단속을 벌인다.

2단계는 22~26일까지 상수원 수계, 주요 공단 지역, 오염우심 하천 등 순찰을 강화하고 환경오염사고 대비를 위한 상황실을 운영한다.

3단계는 27일부터 10월 2일까지 환경관리에 취약한 영세 사업장을 찾아가서 배출시설을 재가동할 때 발생될 수 있는 환경오염을 예방하기 위해 대구경북권 환경기술인협회와 합동으로 기술지원을 한다.

대구지방환경청 관계자는 "환경오염사고의 발견 시 관계기관에 즉시 신고(유선전화 128 또는 110, 무선전화 지역번호 + 128 또는 110)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kbj7653@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