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권선택“더이상 충청인 우롱하지 마라”
선진당 비교섭단체 대표연설
권선택<사진> 자유선진당 원내대표는 24일 국제과학비즈니스 입지 논란과 관련, “더 이상 충청인을 우롱하지 말고 자신들이 한 말에 책임을 지라”고 말했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비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대통령과 정부ㆍ여당, 민주당에 경고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권 원내대표는 이명박 대통령을 “‘선거 때 표를 얻기 위해 한 말’ ‘공약집에도 나와 있지 않다’는 게 과연 일국의 대통령이라는 분의 입에서 나올 말이냐”고 비난한 뒤,“과학벨트 문제는 정부에 대한 국민의 신뢰와 직결될 뿐 아니라 지역갈등과 제2의 국론분열 사태를 초래할 수도 있는 중대 현안”이라고 주장했다.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에 대해서도 “미래권력이라 지칭되는 유력 대권주자 역시 대통령에게만 책임을 떠넘길 것이 아니라 이 문제에 대한 소신과 입장을 분명히 해달라”고 비판했다.
남북정상회담 문제와 관련해서는 “당당하고 투명하게 추진해야 하고 남북간 현안 해결에 실질적 도움이 돼야 하며 천안함과 연평도 도발에 대한 북한의 사과약속이 선행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과의 접촉에 있어서는 원칙과 절차가 중요하다”면서 “대통령과 정부는 정상회담이라는 눈에 보이는 성과에 집착해 이를 무시해선 안 된다”고 말했다.
그는 국정원의 인도네시아 특사단 숙소 잠입사건과 관련, “지금 시급한 것은 국정원장의 사퇴가 아니라 철저한 진상규명”이라고 지적했다. 서경원 기자/gil@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