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리얼푸드]홍콩판 두부의 세계

[리얼푸드=육성연 기자]두부는 홍콩 소비자가 선호하는 식재료 중 하나이다. 합리적인 가격의 식물단백질 공급원으로 건강을 중시하는 트랜드와 채식 열풍에 부합하는 식재료이기도 하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홍콩에서는 두부의 질감(수분 함량), 조리 법(튀기기, 말리기, 조리기, 절이기 등)에 따라 다양한 맛과 식감으로 다양한 요리에 활용되며, 스낵이나 디저트 형태로도 출시되고 있다.

우선 연두부 (Soft tofu)는 수분함량이 가장 높은 두부이며, 하얀색과 부드러운 식감을 가져 홍콩을 포함한 중국 광동 지역 및 중국 남부 지역의 요리에서 널리 이용된다. 한국 순두부보다는 조금 더 단단해 조리 시 형태를 유지하기 쉽다. 양념과 향미를 잘 흡수하여 짠맛의 소스와 다른 식재료와도 잘 어울린다. 홍콩에서는 일반적으로 찐 연두부에 간장소스 또는 칠리 오일을 곁들이고 잘게 썬 생강, 쪽파, 참깨 등을 얹어 먹는다. 채소, 버섯 등을 넣고 찜 형태도 일반적인 조리법이다. 홍콩에서는 한국산 순두부, 순두부찌개용 소스, 순두부찌개 국밥 제품 등이 판매되고 있다.

경두부(Firm tofu)는 우리가 아는 일반적인 단단한 두부이다. 콩의 함량이 높고, 수분의 함량은 적기때문에 연두부보다 약간 노란색을 띈다. 얇게 잘라 구워 소스를 곁들여 밥과 함께 먹거나, 삶거나 국 요리 등에도 활용된다. 홍콩에서 한국산 두부 제품은 중국산, 홍콩산과 비교하여 다소 고가이지만 마켓에서 농협, 아워홈, 종가집, 풀무원 등 다양한 한국 브랜드의 두부 제품을 쉽게 찾을 수 있다.

두부건 (Dry tofu)은 수분 함량이 거의 없는 가장 단단한 형태의 중국식 두부다. 수분을 제거하여 납작한 형태이며, 더 쫄깃한 식감과 훈제한 맛이 특징이다. 중국 요리에서 육류 대용품으로 폭넓게 활용된다. 흔히 얇게 자른 두부건을 샐러리, 목이버섯, 연꽃 씨, 마늘 등과 함께 볶아먹는다.

오향 건두부
두부건

오향 건두부 (Five spice tofu)는 인기가 높은 건조 두부다. 산초, 팔각, 회향, 정향, 계피 등 5가지 향신료로 맛을 낸 두부조림 형태의 제품으로 1.5~2㎝ 두께의 작은 블록 형태로 판매된다. 잘게 썰어 볶음 요리 형태로 먹거나, 목이버섯, 오이 등과 참기름에 버무려 차가운 전채 요리로 먹는다.

튀긴 두부 (Fried tofu)는 사각형에서 삼각형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모양과 크기의 제품이 있다. 두부 퍼프(Tofu puffs)는 튀긴 두부 중 두부의 밀도가 가장 낮고 대부분이 비어 있다. 튀긴 음식에서 생각하는 바삭한 식감이 아니라 스펀지같이 폭신한 식감이 특징이다. 국물 및 소스를 머금어주는 역할을 하므로 훠궈의 단골 식재료이기도 하다.

두부피 (Tofu skin)는 두유가 끓고 표면에 막이 형성될 때 응고된 얇은 표면층이다. 콩의 풍미가 풍부하며 신선한 상태의 “생 두부피”와 생 두부피를 말린 ‘건 두부피’ 형태로 판매된다. 두부피는 채소 요리나 딤섬에 사용된다. 중국 전통요리에서는 여러 겹을 겹치고 훈제, 양념하여 닭고기 맛을 모방하는 채식 요리로 활용되기도 한다.

두부피

푸주( Dried tofu stick)는 두부피와 비슷한 유형이지만 넓은 형태로 제공되는 두부피와 달리 길쭉한 형태로 판매된다. 중국식 탕 요리에 활용되거나, 전통 중국식 달달한 디저트용 수프에도 이용된다. 넓고 긴 면 형태의 두부피 제품을 밀가루 면 대용으로 즐기기도 한다.

푸주

발효 두부 (Fermented tofu)는 일종의 절인 두부다. 말린 두부를 곡주, 소금물, 식초 및 향신료 등에 담가 천천히 발효시킨 제품이다. 발효가 잘된 발효두부는 페타 치즈와 같은 외형에 크림치즈처럼 부드럽게변한다. 식품의 감칠맛을 높여주는 향미료로 활용된다.

발효두부

두부는 요리의 재료뿐 아니라 디저트, 스낵류로도 활용되고 있다. 푸딩 형태의 연두부에 생강, 아몬드를 첨가하여 디저트로 먹기도 하며, 두부를 활용한 스낵형태도 종류가 많다.

gorgeou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