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H농협생명, 1분기 디지털·언더라이팅팀에 성과 포상
[NH농협생명 제공]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NH농협생명은 14일 서울 서대문구 농협생명 본사에서 1분기 성과포상 시상식을 열었다.

시상대상에는 ▷로보틱처리자동화(RPA) 업무 적용과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한 ‘디지털추진팀’ ▷자산을 전략적으로 운용한 ‘주식운용팀’ ▷위험률차손익을 개선한 ‘언더라팅팀’이 선정되었다. 또 각 부문별 우수 직원 1명씩 총 6명을 선발했다.

경영진 평가와 임직원 투표를 거쳐 선발된 팀과 직원은 농협기프트카드(30만원)와 기념품을 받는다.

이번 시상식은 올해부터 새롭게 도입한 종합성과포상제도의 일환으로 실시됐다. 직원, 팀, 부서 3단계 포상으로 나누어 경영성과를 이룬 개인과 팀에 대해 능동적으로 보상할 수 있도록 마련한 제도다.

또 기존 연도말 성과평가제도와 함께 월별, 분기별 평가를 신설했다. 수시로 새로운 과제와 도전적인 목표를 세우고 달성한 임직원에 대한 보상이 즉각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게 개편한 것이다.

김인태 NH농협생명 대표는 “직원 사기진작과 동기부여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물질적 보상과 함께 인사제도와 연계한 보상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wat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