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나손보, 개인용 암보험 출시…모바일 방카
[하나손보 제공]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하나손해보험은 하나은행 원큐 앱을 통해 ‘무배당 하나 가득담은 암보험’을 상품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하나손해보험은 지난해 12월 기업성 일반보험을 방카슈랑스에서 처음 오픈했다. 이후 4개월 만에 장기보험 상품을 모바일 전용으로 판매하기로 했다.

무배당 하나 가득담은 암보험은 업계 최초 최대 3000만원까지 항암양성자방사선치료비를 보장한다.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는 최대 5000만원까지 보장된다. ▷암(유사암제외)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질병 80%이상 후유장해 ▷상해 80%이상 후유장해 등 폭넓은 5대 납입면제를 탑재한 상품이다.

기존 다른 암보험이 있는 고객도 가입된 상품에 부족한 치료비가 있다면 무배당 하나 가득담은 암보험 상품에서 1~2만원 내외의 보험료 플랜으로 가입해 추가로 보장받으면 된다.

하나손해보험 관계자는 “앞으로도 하나은행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차별화된 상품을 모바일로 판매하겠다”고 말했다.

kwate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