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 약국, 코로나 백신에 식염수 섞는 거 '깜빡'…식염수만 주사
백신 접종 마치고 백신 많이 남아 인지
화이자 백신 접종 장면.[AP]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으러 온 사람에게 식염수를 주사하는 일이 발생했다.

백신을 식염수에 섞어야 되는데 깜빡하고 식염수만 주사를 놓은 것이다.

20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 등 미 언론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주사를 허가받은 미 약국 체인 월그린스는 성명을 내고 최근 노스캐롤라이나주 먼로에 있는 자사 지점에서 상당수의 사람에게 이런 실수를 저질렀다고 시인했다.

월그린스는 일부 사람만 부작용 피해를 봤다면서 주사를 잘못 맞은 사람들이 최대한 빨리 다시 접종할 수 있도록 연락했다고 밝혔다.

먼로 주민 리사 스트론은 지난달 20일 해당 월그린스 지점을 방문했다가 주사를 잘못 맞은 후 다른 주민들에게 경각심을 주기 위해 이 사실을 지역방송에 고발했다.

월그린스는 당시 주사를 놓던 약사가 화이자 백신을 생리식염수에 섞는 것을 잊고 식염수만 주사했다고 스트론에 해명했다. 화이자 백신은 식염수를 희석해 접종해야 한다.

문제의 윌그린스 지점은 당일 접종을 모두 끝마치고도 백신이 너무 많이 남아 있어 그제야 주사를 잘못 놨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월그린스는 현재 문제 지점을 조사 중이며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sooha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