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억원 기재차관 "맞춤형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 모델 확대"
우아한테크코스 방문
이억원 기획재정부 차관이 14일 청년 소프트웨어 훈련기관인 서울 송파구 우아한테크코스를 방문,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합뉴스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 이억원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14일 "맞춤형 소프트웨어 인재를 양성하는 모델을 더 확산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차관은 디지털 핵심 실무인재 사업(K-digital Training)에 참여한 훈련기관 우아한테크코스를 방문해 이같이 말했다.

우아한테크코스는 배달의민족을 운영 중인 우아한형제들이 설립한 현장형 소프트웨어 인력 양성기관이다.

이 차관은 "디지털 전환과 신산업 등장 등 경제구조가 변화하고 코로나19 사태로 디지털 수요가 증가하는 가운데 시대에 맞는 새로운 인력을 육성하는 것이 국가적 과제"라고 강조했다.

oskymo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