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수원시, ‘지역균형 뉴딜 우수사업 공모’, 온라인 국민투표로 선정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수원시 ‘DNA 기반 시민중심 물 통합 플랫폼 구축 사업’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지역균형 뉴딜 우수사업 공모’ 그린뉴딜 분야의 온라인 국민투표 대상으로 선정됐다.

‘지역균형 뉴딜 우수사업 공모’는 지자체가 계획한 지역균형 뉴딜 사업 중 창의적이고 성과가 기대되는 사업을 발굴하는 경진대회다. 올해는 전국 161개 지자체 총 252건을 응모했다. 1차 심사를 통과한 40개 사업을 대상으로 14일까지 온라인 국민투표를 한다. ‘DNA 기반 시민중심 물 통합 플랫폼 구축 사업’은 한국판 뉴딜의 핵심기술인 D‧N‧A(Data-Network-AI)를 활용해 하천, 상·하수도 등 모든 물 정보를 하나의 플랫폼으로 통합·관리하는 것이다.

수원시는 IoT(사물인터넷) 기반 실시간 관리 체계를 만들어 주요 하천과 호수를 모니터링하고, 수집한 각종 공공·민간데이터를 AI(인공지능)으로 분석해 수질오염 사고를 예방하는 ‘통합 물 관리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광화문1번가’ 홈페이지 ‘정책참여→국민심사’에서 ‘지역균형 뉴딜 우수사업 공모’를 검색해 14일까지 누구나 투표할 수 있다. 행정안전부는 1차 서면 심사(50%)와 온라인 투표(50%)를 합산해 선정된 사업을 대상으로 발표 심사를 하고, 최종 16개 사업을 선정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체계적인 물 관리 시스템으로 지속 가능하고 건강한 물의 도시 수원을 만들겠다”며 “많은 시민의 투표에 참여해주시길 바란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