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점주 죽게 한 메뉴는?” 퀴즈 낸 KBS…시청자들 뿔났다
[연합]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배달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소비자의 악성댓글과 환불 요구에 시달리다 뇌출혈로 쓰러져 숨진 50대 음식점 점주 관련 이슈를 KBS의 한 라디오 프로그램이 퀴즈 쇼 소재로 활용해 논란이다.

앞서 지난 22일 KBS쿨FM ‘황정민의 뮤직쇼’에서 진행자는 “이것 한 개의 환불 다툼에서 시작된 싸움이 분식집 주인을 죽음으로 몰고 가 공분을 사고 있다. 다음 중 이것은”이라고 퀴즈를 냈다. 답변 보기로는 삶은 달걀과 새우튀김, 순대 염통을 제시했다.

진행자는 퀴즈 정답을 밝힌 후 “퀴즈로 내도 되는 사안인가 많이 망설였다”며 “이렇게 퀴즈를 통해서라도 많은 분이 이 내용을 알고 관심을 두길 바라는 마음으로 함께 풀어봤다”고 취지를 전했지만 일부 청취자들은 불쾌감을 표시했다.

[KBS 시청자권익센터 홈페이지 캡처]

한 청취자는 KBS 시청자 청원을 통해 “처음 이 퀴즈를 듣고 너무 놀랐다”며 “유가족에게 두 번 대못을 박는 것” 이라고 비판했다. 또 다른 청취자 역시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가 안간다”며 “비극적인 사건을 다룰 때 더 조심해 줬으면 한다” 고 했다.

이에 KBS는 23일 공식 입장을 통해 “선한 의도로 시작을 했지만 그 때문에 불편을 느낀 분들이 계시면 당연히 사죄드려야 한다” 며 “세심하게 살피지 못해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choig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