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금메달 보인다' 최민정-이유빈, 1500 결선 동반 진출
최민정 올림픽 신기록도 수립
김아랑은 아쉽게 탈락
이유빈이 16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실내 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준결승에서 1위로 결승 진출을 확정 지은 후 김아랑(오른쪽)이 축하를 건네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최민정과 이유빈이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선에 올라 금메달을 노린다.

최민정은 16일 중국 베이징 캐피털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준결선 3조에서 믿기지않는 후반 스퍼트로 6위에서 1위로 올라서며 결선행을 확정지었다. 최민정의 이날 준결승 기록 2분16초85는 올림픽 신기록이다.

1조 준결선에 함께 나선 이유빈과 김아랑은 막판까지 좋은 레이스를 펼쳤으나 노련한 아리아나 폰타나(이탈리아)에게 김아랑이 자리를 빼앗겨 이유빈만 결선에 진출했다.

withyj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