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김민선, 빙속 여자 1000m 16위…日 다카키 올림픽 기록 우승
김민선이 1000m 레이스를 마친 뒤 기록을 확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김민선이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 16위를 기록했다.

김민선은 17일 중국 베이징 국립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에서 8조 인코스를 출발해 1분16초49를 기록, 30명의 출전 선수 중 16에 랭크됐다.

함께 나선 김현영(성남시청)은 1분17초50으로 25위, 박지우(강원도청)는 1분19초33으로 30위에 머물렀다. 박지우는 특히 경기 2시간 전 벨로루시 선수가 기권하면서 출전자격이 주어졌다는 연락을 받고 빙판에 섰다.

금메달은 일본의 다카기 미호가 1분13초19의 올림픽 신기록을 세우고 가져갔다.

다카기 미호는 여자 500m와 여자 1500m, 여자 팀 추월에서 은메달 3개를 획득한 데 이어 이번 대회 4번째 메달을 목에 걸었다.

withyj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