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현대무벡스·PTC코리아 “설비고장·수명예측 고도화”

현대무벡스가 지난 23일 현대그룹 사옥에서 PTC코리아와 ‘제조·물류 스마트 솔루션 협력 양해각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이상돈(왼쪽) 현대무벡스 솔루션사업본부장과 이연자 PTC코리아 제품영업총괄 상무가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예지보전’(설비고장·수명예측)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모바일 디지털트윈 화면 하나로 현장의 기계·설비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는 산업 환경을 구축하는 것이 목표다. PTC의 증강현실(AR) 플랫폼을 기반으로 신개념 ‘산업안전관리 솔루션’도 공동 개발한다. 중대재해를 예방하고 작업효율을 향상시키기 위해 양사 기술이 집약된 데모센터(시험운영공간)도 구상하고 있다.

김지윤 기자

jiyu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