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KB證 WM자산 60조원 넘었다
10개월만에 10조 증가

KB증권은 자산관리(WM) 부문 자산 규모가 60조원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8월 50조원 선을 넘어선 지 약 10개월 만에 자산이 10조원 증가한 것이다. 2017년 통합법인 출범 당시 12조6000억원 규모였던 KB증권 WM자산 규모는 7년 만에 5배 가량 성장한 셈이다. KB증권은 2017년 이후 지속적으로 ‘자산관리로의 전환 ’ 전략을 진행 중이다. 올해는 고객 수요에 기반한 ‘고객관리-맞춤솔루션-채널연계’를 통해 3가지 실행 전략을 수립해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첫 번째 실행 전략은 고객의 니즈와 시장환경을 반영한 ‘고객 맞춤형 포트폴리오 제공’이다. 현재 시장에서 인기가 지속되고 있는 채권의 다양한 공급은 물론, 최근 우호적 환경이 지속되고 있는 주식시장을 반영한 다양한 상품 라인업을 구축해 고객이 원하는 포트폴리오 수립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다음으로 전사 직원 모두 ‘고객의 수익’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있다. KB증권의 전문가 그룹을 통해 엄선된 하우스 뷰 기반의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고객에게 제공하는 상품에 대해 KB증권이 직접 투자하는 자산에 준하는 리스크심사 기준을 적용해 고객 자산의 ‘리스크는 최소화, 수익은 최대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마지막 전략은 ‘차별화된 채널 전략을 통한 고객 솔루션 제공’이다. 작년부터 개인과 법인, 세분화된 고객의 금융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점포별로 차별화된 고객 맞춤형 금융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신동윤 기자

realbighead@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