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BGF리테일-서울창업허브, ‘오픈이노베이션’ 스타트업 모집
내달 5일까지 4개 분야 모집…실증지원・지원금 혜택
[BGF리테일 제공]

[헤럴드경제=김벼리 기자]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이 서울경제진흥원(SBA)의 서울창업허브와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에 참여할 스타트업을 내달 5일까지 모집한다.

오픈이노베이션은 새로운 기술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과 기업 내부 자원을 공유하는 협업을 통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하는 혁신을 의미한다. BGF리테일과 서울경제진흥원은 지난 5월 10일 관련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4개 분야에서 모집 주제를 선정했다.

모집 분야는 ▷점포 폐기물 재활용 방안, 사회적 약자를 위한 신규 서비스를 위한 ‘ESG’ ▷전국 1만 8천여 개 편의점 오프라인 플랫폼을 활용하는 ‘플랫폼 활용 사업’ ▷편의점 운영 효율을 위한 시스템 및 집기 제안과 관련한 ‘운영 효율’ ▷편의점 사업과 연계한 신규 수익 창출 모델을 자유롭게 제안 받는 ‘기타 자율’ 부문이다.

선발된 스타트업은 BGF리테일의 사업부와 PoC(Proof of Concept・실증지원)협업 기회와 기업당 1000만원의 사업화 지원금을 받는다. 또 서울창업허브 성수·창동의 코워킹 공간 사용 신청 기회를 제공하고 투자자금 유치를 위한 데모데이에 참여할 수 있다. 선정 결과는 오는 7월 30일 개별 안내된다.

민창학 BGF리테일 오픈이노베이션 담당자는 “잠재력 있는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추가 파트너십을 도모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편의점 산업을 이끄는 대표 기업으로 스타트업과 상생 및 발전할 수 있는 프로그램에 참여하겠다”고 전했다.

kimsta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