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현대百 “목동점 수중정원 놀러오세요”
서울 양천구에 있는 현대백화점 목동점 2층 '자연을 디자인하다' 전시장에서 고객들이 아쿠아스케이프 작품을 관람하고 있다. [현대백화점 제공]

[헤럴드경제=김벼리 기자] 현대백화점이 내달 8일까지 목동점 2층에서 아쿠아스케이프 전시 ‘자연을 디자인하다’를 개최한다.

아쿠아스케이프는 ‘수중(Aqua)’과 ‘풍경(Landscape)’의 합성어다. 수초·돌 등으로 수중 정원을 만드는 활동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작은 유리병 안에 식물을 키우는 '테라리움', 식물과 동물까지 함께 키우는 '비바리움’, 수생태계까지 키우는 '팔루다리움' 등 다양한 아쿠아스케이프 작품을 관람할 수 있다.

작품도 판매한다. 이영주 작가의 '드래곤(아쿠아리움, 1200만원)', 유정우 작가의 '귀향(테라리움, 300만원)', 박대한 작가의 '고요(비바리움, 550만원)' 등이 있다.

kimstar@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