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한화에어로, 6·25 참전용사에 맞춤형 신발 헌정
지난해 10월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송두식(오른쪽) 참전용사가 맞춤형 신발을 신는 모습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제공]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국가보훈부, 한국경제인협회와 함께 전쟁 후유증으로 기성화 착용이 힘든 6·25 참전용사에게 맞춤형 신발을 헌정하는 ‘수호자의 발걸음’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21일 밝혔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정전 70주년을 맞은 지난해 7월부터 맞춤형 신발 제작업체인 선형상사와 함께 전국의 참전용사 174명, 미국·캐나다·영국 등 유엔(UN)군 참전용사 79명의 발 모양을 3차원(3D) 스캐너로 정밀 측정해 총 253켤레의 신발을 제작했고 이들에게 전달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이날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참전용사의 인터뷰와 프로젝트 진행 과정을 기록한 헌정 영상도 공개했다.

영상에서 박경래 참전용사는 “신발을 신고 ‘내가 대한민국을 위해 이만한 공로를 세웠다’고 자랑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수호자의 발걸음 프로젝트를 포함해 국가보훈대상자의 복지 증진에 힘쓴 공을 인정받아 지난 1일 국가보훈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김은희 기자

eh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