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법원
  • 아이리스 보컬 이은미 살해 남친 징역 17년

  • 기사입력 2011-12-19 17: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고법 형사6부(이태종 부장판사)는 3인조 트로트 걸그룹 ‘아이리스’의 보컬로 활동했던 이은미(24)씨를 살해한 혐의(살인)로 기소된 남자친구 조모(28)씨에게 징역 17년을 선고했다고 19일 밝혔다.

재판부는 “미리 준비한 흉기로 수십 차례 찔러 잔인하게 살해했고, 이로 인해 이씨의 유족이 엄청난 정신적 고통을 겪었을 것”이라며 “엄벌이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다만 “다소나마 유족의 피해회복을 위해 노력했고, 한차례 벌금형 외에 형사처벌을 받은 적이 없으며 범행을 인정하고 뉘우치는 점 등을 고려해 1심보다 다소 감형한다”고 덧붙였다.

조씨는 6개월 정도 교제한 이씨가 헤어지자고 하자 지난 6월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로 구속기소돼 1심에서 징역 20년이 선고됐다. 


헤럴드 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