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바로가기 컨텐츠바로가기
  • 코리아헤럴드
  • superich
  • realfoods
  • 헤럴드팝
  • k-pop
  • 주니어헤럴드
  • 구독신청
  • 고객센터
  • 회원가입
  • 로그인
  • 뉴스
  • 오피니언
  • 연예.스포츠
  • 재태크
  • 라이프
  • 부동산
  • 웹툰
  • 포토
  • New매거진


기사상세보기

류현진, ML 첫 패전투수 멍에..다저스 0-4 완패

  • 지구촌 스포츠
류현진, ML 첫 패전투수 멍에..다저스 0-4 완패
기사입력 2013-03-07 08:02
[헤럴드생생뉴스]류현진(LA 다저스)이 메이저리그 공식경기에서 첫 패전투수가 됐다. 

류현진은 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 굿이어볼파크에서 열린 2013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시범경기에 선발등판, 3이닝 3피안타 1볼넷 5탈삼진 2실점으로 막았다. 하지만 팀 타선이 침묵하며 0-4로 패해 패전투수가 됐다.

류현진은 3회까지는 클리블랜드 타선을 꽁꽁 묶으며 인상적인 모습을 보였다. 1회 선두 타자 드루 스텁스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쾌조의 출발을 보였다. 제이슨 킵니스에게 중전 안타를 내주긴 했으나 마크 레이놀즈를 헛스윙 삼진, 얀 고메스를 중견수 뜬공으로 요리하며 첫 이닝을 잘 막았다.  

2회에는 첫 타자 제이슨 지암비를 땅볼로 처리했으나 3루수 후안 유리베가 송구실책을 범해 주자를 내보냈다. 다음 타자인 벤 프란시스코에게는 스트레이트 볼넷을 내주며 무사 1, 2루의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류현진은 뛰어난 위기관리 능력으로 맷 카슨을 병살타, 로니 치즌홀을 우익수 뜬공으로 잡아내며 무실점으로 이닝을 마쳤다.

3회가 압권이었다. 류현진은 라이언 롤린저, 스텁스, 킵니스를 모두 스탠딩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호투하던 류현진은 4회에 다시 위기를 맞았다. 레이놀즈에 오른쪽 담장 상단을 맞히는 2루타를 얻어맞았다. 류현진은 이어 고메스에게마저 좌전 안타를 내준 뒤 마운드를 맷 팔머에게 넘겨줬다.

류현진은 LA에인절스와 첫 선발 등판에서 2이닝 동안 홈런 1개 포함, 안타 4개를 맞고 2점을 내주며 불펜 전환설에 휩싸였는데, 이날 두번째 투구 내용으로 불펜설을 말끔하게 잠재우기엔 다소 부족해 보였다.

아쉽게 첫 패전을 안게 된 류현진은 이로써 시범경기 3게임 1패 평균자책점 6.00을 마크하게 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사진=OSEN

<Re-imagine! Life beyond Media, 헤럴드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
  • 전체목록
  • 이전페이지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