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한류뉴스
  • ‘닥터 이방인’ 대륙에선 박해진이 주인공?

  • 기사입력 2014-07-07 09:4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상속자들’ ‘별그대’에 이어 한국 드라마의 중국 초대박의 바통을 ‘닥터 이방인’ 이어 받을 기세다.

7일 이종석과 함께 드라마를 이끌고 있는 박해진의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에 따르면 ‘닥터 이방인’은 지난 6일 기준 동영상 사이트 유쿠에서 약 3억3천 뷰, 토도우에서 약 5천 뷰 등 총 4억 뷰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더블유엠컴퍼니는 “현재 중국 동영상 사이트 내려받기 순위에서 한국 드라마 중 압도적인 1위를 달리고 있다”며 “드라마가 종영한 이후 더 많이 보는 중국 시청자들의 특성상 ‘닥터 이방인’ 역시 7일 종영 이후 조회수가 급증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중국 내에서 이같은‘닥터 이방인’폭발적인 인기의 이유는 ‘한류스타’ 박해진의 덕이 큰 것으로 보인다.


박해진은 그 동안 ‘멀리 떨어진 사랑’ ‘첸더더의 결혼이야기’ ‘애상사자좌’ 등 중국 드라마에 잇따라 출연해 큰 호응을 얻으며 현지에서는 김수현, 이민호에 버금가는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는 “박해진이 출연했던 한국과 중국 드라마의 중국 내 다운로드수를 모두 합치면 70억 뷰가 넘는다”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