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중국은 지금 ‘퍄오다제’에 빠져있다

  • 기사입력 2015-09-02 14: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박근혜 대통령과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방중과 관련, 중국 누리꾼들 다정한 의미를 담은 애칭을 사용해 부르고 있다.

중국 누리꾼들은 시진핑 중국 주석의 애칭인 ‘시다다’(시진핑 아저씨)에 빗대서 박근혜 대통령을 ‘퍄오다제’라고 부르는 것. ‘박근혜 큰 누님’을 뜻한다.

반기문 유엔사무총장은 ‘하오펑요’ 즉, ‘좋은 친구’라며 친근감을 나타내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중국의 항일(抗日)전쟁 및 세계 반(反)파시스트 전쟁 승전 70주년 기념행사(전승절) 참석차 2일 중국을 방문한 박근혜 대통령은 방중 첫 일정으로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과 한중 정상회담을 가졌다.

박 대통령과 시 주석간 한중 정상회담은 이번이 6번째이며 박 대통령이 임기반환점을 돈 이후 첫 정상회담이다.

청와대는 이날 “종전 70년이며 우리의 광복 70주년이자 분단 70년인 역사적인 해에 개최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평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