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항공우주
  • 아시아나항공, 교육기부 ‘명예의 전당’ 헌액

  • 기사입력 2017-12-14 09: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아시아나 교육기부 봉사단’, 20만 청소년들에게 직업 강연
- 해외 취항지 교민자녀 대상 교육기부 활동 확대 운영 계획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아시아나항공(사장 김수천)은 14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한민국 교육기부 대상’ 시상식에서 교육기부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고 밝혔다.

교육부 주관 ‘대한민국 교육기부 대상’은 교육기부 활성화에 기여한 기업과 기관, 개인에게 표창하는 상으로 아시아나항공은 ‘아시아나 교육기부 봉사단’의 교육기부 활동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4년부터 2016년까지 3년 연속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에 올해는 개인수상과 더불어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

아시아나항공 캐빈승무원들이 14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교육기부 박람회 행사에 참석한 학생들에게 기본 인사법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 2013년 7월 발족한 ‘아시아나 교육기부 봉사단’은 현직 운항승무원, 캐빈승무원, 항공정비사, 운항관리사, 공항서비스직 임직원 120명이 활동하고 있다.

이들 봉사단은 ‘색동나래교실’ 이라는 프로그램으로 항공 진로교육이 필요한 교육현장을 직접 찾아가 직업 재능기부 활동을 벌이고 있다. 2013년부터 지금까지 총 2000여회 강연을 통해 수혜를 받은 학생들의 숫자만 약 20만명에 달한다는 설명이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오근녕 아시아나항공 경영관리본부장은 “바쁜 일정에도 개인휴가를 내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에 헌신한 ‘아시아나 교육기부 봉사단’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향후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교민 자녀들의 항공 종사자 및 근무자의 꿈을 실현시키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교육기부 활동 범위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이날 교육기부 대상 시상식과 함께 진행된 ‘교육기부 박람회’에서 승무원 유니폼을 입고 바른 걸음걸이와 인사예절을 배우는 승무원체험교실과, 항공정비사가 알려주는 항공과학에 대한 원리와 우드락 비행기를 직접 만들어보는 색동창의스팀(STEAM)교실을 17일까지 운영한다.

badhoney@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