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국악 소녀’ 송소희, ‘국악 처녀’로 정변

  • 기사입력 2018-08-18 14: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송소희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이미지.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국악 소녀 송소희(22)가 폭풍 성장후 성인이 된 ‘국악 처녀‘의 모습을 인스타그램으로 자주 뽐내고 있다.

송소희가 급이 다른 일상 모습을 공개했다. 송소희는 자신의 SNS 계정에 “방학1라운드끝~”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송소희는 플라워 패턴의 원피스를 이고 하얀색 가디건을 입고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송소희는 한쪽 가디건을 살짝 내리고 고개를 꺾은 채 윙크를 하고 있다. 특히 송소희의 청순한 분위기가 매력을 더한다.

한편 송소희는 데뷔 당시 어렸지만 될성부른 외모로 이목을 끈 바 있다. 상큼한 외모로 일부 호사가들은 ‘국악 여신’이라고 호들갑을 떤다.

최근엔 지난 6월 5일 방송된 KBS 2TV ‘1대100’에 출연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