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교양.다큐
  • 이동준 미국 친구들, 한국 호텔 화장실서 ‘오마이갓’ 외친 이유

  • 기사입력 2018-08-31 11: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30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시즌2 초대손님으로 나선 이동준의 미국 친구들이 호텔 화장실을 보고 놀라움을 드러내 화제가 되고 있다. 방송 캡처.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미국 출신의 전 농구선수 이동준의 친구들이 한국 호텔 화장실 시설에 깜짝 놀라며 ‘오마이갓’을 외쳐 화제다.

30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시즌2 초대 손님으로 나선 이동준의 미국 친구들은 뮤지션, 포커플레이어, 부동산업자등 다양한 직업을 지닌 절친들이다.

평균 신장이 196m인 이들 장신 친구들의 등장에 인천공항에서부터 많은 이목을 끌었다. 이들은 숙소로 머물게 될 강남의 한 호텔 화장실을 보고 연신 감탄사와 놀라움을 드러냈다.

시애틀 출신의 뮤지션 로버트는 화장실 첫 비데 체험에 “오마이갓”을 연발하며 “‘내가 본 화장실 중 가장 하이테크한 화장실이다. 엉덩이를 물로 닦아 주는 것도 있다”고 외쳐 촬영 제작진들을 폭소케 했다.

이동준을 만나 곱창을 먹으러간 이들은 양반다리와 젓가락질을 능숙하게 소화해 MC들을 놀래켰다. 이들은 장신에 걸맞게 곱창 5인분과 냉면 4그릇, 볶음밥 2인분을 시켜 깨끗이 비워내는 먹방을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미국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이동준은 귀화시험을 거쳐 한국 국적을 얻었으며 국가대표에 선발돼 태극마크를 달고 뛰기도 했다. 은퇴한 이동준은 농구 서바이벌 프로그램 ‘리바운드’에서 코치로 출연하기도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