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여행 일반
  • 인천 개항장 야행에 ‘션샤인’ 가배, ‘도깨비’ 뜬다

  • 기사입력 2018-09-04 15: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금도 쓰는 인천 근대유산 8~9일 밤 기행
‘미스터 션샤인’에 나온 고종 가배차 시음도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문화재청이 지난해 선정한 전국 최우수 야행인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이 오는 8~9일 인천 개항장에서 열린다.

인천광역시, 중구청이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오리진 인천(Origin Incheon)’이라는 주제로 개항장의 문화재와 그 문화재에 담겨있는 스토리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꾸며진다.

중구청(옛 인천부청사), 인천개항박물관(옛 인천일본제1은행지점), 인천근대건축전시관(옛 인천일본18은행지점) 등 근대시대의 문화재를 야간에 무료 개방, 잘 알지 못했던 개항장의 이야기를 문화재 곳곳에 배치된 문화해설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지난 4월 우리나라 최초의 서양식 호텔이었던 대불호텔을 재단장해 호텔의 역사와 설립과정, 당시의 모습을 재현한 전시관도 구경할 수 있다. 대불호텔에서 고종이 즐겨 마셨던 가배차(커피)를 직접 만들어 마실 수 있는 ‘대불호텔 문화살롱 가비체험’은 현장에서 선착순 접수를 받는다.

개항장의 각 거리도 각자의 특색에 맞게 꾸며진다. 중구청 앞 도로에는 중구지역의 공방과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여 꾸미는 플리마켓인 ‘개항장 문화마실’이 펼쳐지며 중구의 상인들이 직접 판매하는 먹을거리를 만날 수 있는 ‘개항장 저잣거리’가 준비되어 있다. 체험거리도 많다.


오는 8일 열리는 개막식에는 개항장 일원에서 촬영된 ‘도깨비’의 OST를 부른 펀치와 90년대 대한민국을 대표했던 인기가수 김원준의 축하공연을 비롯하여, 개항장의 밤을 화려하게 수놓을 불꽃쇼가 펼쳐진다.

abc@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