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SBS '불청' 측 “泰관광청 협조하 촬영…체포는 해프닝”

  • 기사입력 2018-09-10 15: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치앙마이 경찰서 전경 [사진=구글 스트리트뷰·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SBS TV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제작진이 태국에서 경찰 조사를 받은 것과 관련해 “태국 관광청 협조하에 촬영했다”고 반박했다.

SBS는 10일 입장문에서 “‘불타는 청춘’ 제작진은 태국 치앙마이에서 답사 중 현지 소통 부재로 경찰에서 조사를 받은 작은 해프닝이 있었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태국 관광청 협조를 받아 답사 중이었고, 현재는 조사를 마치고 예정대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태국 경찰과 현지 교민사회 등에서 ’불타는 청춘‘ PD와 작가 등 제작진 10명이 지난 7일 태국 북부 치앙마이주에서 불법 촬영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는 소식이 알려졌다.

그러나 당시 촬영지 답사차원에서 태국에 온 이들은 소형 카메라와 무선 마이크를 소지하고 있었으며, 전문 촬영장비를 가져오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