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청소년 야구대표팀 ‘통산 7번째’ 우승 달성

  • 기사입력 2018-09-11 07: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제공=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한국 청소년 야구 대표팀이 4년 만에 아시아 정상에 올랐다.

김성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청소년 야구 대표팀은 10일 일본 미야자키 선마린 스타디움에서 열린 제12회 아시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 대만과의 결승전에서 7-5로 승리했다.

이로써 한국 청소년 야구 대표팀은 2014년 이후 4년만이자 통산 7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타점상(11타점)과 득점상(11득점)을 차지한 대표팀 주장 김창평은 대회 MVP에 등극했다. 김창평은 10일 열린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SK 와이번스에 1라운드 6순위로 지명됐다.

1라운드 3순위로 한화 이글스에 뽑힌 노시환이 타격상(0.692)을, 두산 베어스 1차 지명인 김대한이 최다홈런상(2개)을 수상했다. 정해영은 평균자책점(0.00)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또 노시환(3루수), 김창평(유격수), 김대한(외야수)이 ‘베스트 9’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청소년 야구 대표팀은 11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