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정은, 시진핑 9ㆍ9절 축하에 사의…“각별한 친선의 정 느꼈다”

  • 기사입력 2018-09-16 21: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난 9일 평양에서 열린 정권수립 70주년(9ㆍ9절) 열병식에 참석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제공=연합뉴스]

-“친선 발전 적극 노력” 의지 밝혀

[헤럴드경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정권수립 70주년(9ㆍ9절)을 축하해 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깊은 사의를 표하고 관계 발전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김 위원장은 지난 15일 시진핑 주석에게 보낸 전문에서 “습근평(시진핑) 동지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창건 70돌에 즈음해 열렬한 축하와 진심으로 되는 축원을 보내준 데 대해 깊은 사의를 표한다”고 전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6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이 게재한 전문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시 주석이 리잔수 중국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을 자신의 특별대표로 정권수립 70주년 경축 행사에 파견한 데 대해 “나 자신과 우리 당과 정부, 인민에 대한 습근평 동지와 중국 당과 정부, 인민의 각별한 친선의 정을 느낄 수 있게 했다”며 “나는 습근평 동지와 함께 조중 두 당, 두 나라 인민들 사이의 긴밀한 친선과 단결, 협조의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시 주석은 북한 정권수립 70주년을 맞아 권력서열 3위인 리잔수 상무위원장을 북한에 보내 최근 긴밀한 북중관계에 걸맞은 ‘성의’를 표한 바 있다. 9ㆍ9절 당일 김 위원장에게 보낸 축전에서는 북중 관계의 ‘장기적이며 건전하고 안정적인 발전’을 추동해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촉진해 나갈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도 리잔수 상무위원장을 위해 직접 단독공연과 연회를 주재하는 등 중국 대표단을 극진히 대접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