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동거녀 프로포폴 투약 사망’…영장 기각 이유 보니

  • 기사입력 2019-04-21 09: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동거하던 20대 여성에게 처방전 없이 프로포폴을 투약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 의사 이 모씨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법원은 이 씨가 범죄사실을 시인하고 반성하고 있으며, 증거가 수집돼 있다고 기각 사유를 밝혔다.
이 씨는 지난 18일 서울 논현동의 아파트에서 28살 동거녀 강 모씨에게 프로포폴을 과다 투약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강씨는 팔에 주삿바늘을 꽂은 채 프로포폴을 탄 수액을 맞고 있는 상태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 씨를 긴급 체포, 19일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법원은 이 씨가 범죄사실을 인정하고 주거가 일정하며 전과가 없다는 이유로 영장을 기각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The 2019 AVN Adult Entertainment Expo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