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계은숙, 30여년만에 정규앨범 국내 발매.. 허스키 보이스는 여전히 살아있다

  • 기사입력 2019-06-12 17: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허스키 보이스가 매력적인 가수 계은숙이 30여년 만에 국내에서 정규앨범 ‘Re:Birth’를 발표했다. 최근 서강대 메리홀에서 ‘Re:Birth’ 발매 기념 쇼케이스도 열었다.

계은숙은 이날 그녀의 지난 과거에 대한 소회를 허심탄회하게 답하며 이번 앨범에 대한 소개와 앞으로의 활동 포부를 함께 밝혔다.

계은숙은 “이번 앨범은 그간 나의 인생 스토리가 담긴 자서전 같은 앨범”이라며, “제 인생이자 그림자인 음악을 통해 나를 다시 한번 돌이켜보고 만남의 축복, 아픔의 눈물, 즐거운 추억과 같은 감정을 교감하며 잃어버린 나를 찾고 싶다”고 덧붙였다.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계은숙은 타이틀 신곡 ‘길’ 무대로 쇼케이스의 포문을 열었으며, ‘믿어줘(Trust Me & You)’ 신곡 공연이 이어지면서 쇼케이스의 열기를 더했다.

이어 팬들을 대상으로 본 쇼케이스를 진행했으며, 공연장에는 400여 명이 운집해 아직 식지 않은 그녀의 인기를 실감하게 하기 충분했다.

팬들과 함께한 본 쇼케이스에서 계은숙은 타이틀 신곡 ‘길’과 ‘드림시티’ 공연 공개를 시작으로 현장의 분위기를 끌어올렸으며, 신곡 ‘아파요’와 ‘메모리즈’ 등의 수록곡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이며 열기를 더했다.

계은숙은 신곡 ‘엄마’, ‘헤이맨’ 공연과 함께 팬들과의 대화 시간을 통해 그간 나누지 못한 이야기들을 함께했으며 지금까지 기다려주고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계은숙은 “제가 힘들 때 큰 힘이 됐던 팬들과 함께 다시 노래로 같이 울고 이겨내는 삶의 기록을 쓰고 싶다”고 전하며 팬들의 따뜻한 박수와 성원 속에 뜻 깊은 시간을 만들었다.

그녀는 모든 무대가 끝난 후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자신의 최대 히트곡 ‘기다리는 여심’을 비롯해 ‘나에겐 당신 밖에’, ‘노래하며 춤추며’ 3곡을 앙코르 곡으로 부르며 팬들을 사랑하는 마음을 여실히 보여줬다. 팬들은 과거 계은숙의 인기곡을 라이브로 들을 수 있었다.

wp@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