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보그룹, 장세준 부사장 등 임원 영입

대보건설이 장세준(사진) 전 삼성물산 주택영업본부장을 주택사업본부장 부사장으로 영입했다.

대보그룹은 4일 대보건설과 대보정보통신에서 임원 3명을 신규 영입했다고 밝혔다. 대보건설은 장세준 전 삼성물산 주택영업본부장을 주택사업본부장 부사장으로, 김대영 전 극동건설 상무를 도시정비사업 담당 임원으로 영입했다. 또 대보정보통신은 김상욱 전 SAP코리아 상무를 인더스트리사업부 부문장으로 영입했다.

장 부사장은 1985년 삼성물산에 입사해 정비사업, 도급사업, 개발사업 등 주택영업을 총괄하는 주택영업본부장을 역임했으며, 2015년 3월부터는 타워피엠씨 대표이사로 재직했다.

김대영 상무는 1990년 삼호에 입사해 주택사업, 도시정비, 마케팅 등을 담당했으며, 2017년 10월부터는 극동건설 주택건축사업본부에서 민간도급사업, 도시정비사업 등의 업무를 담당했다. 김은희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