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포항시립합창단, 18일 제105회 정기공연 '가을의 선율' 개최

  • 기사입력 2018-09-11 17: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포항시립합창단은 오는 18일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105회 정기공연 '가을의 선율'을 개최된다. (포항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정종우 기자]경북 포항시립합창단은 오는 18일 오후 7시 30분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105회 정기공연 '가을의 선율'을 개최된다.

이번 공연은 국립합창단원을 거쳐 뉴욕 매네스 음대에서 공부하고 노스 텍사스 주립대에서 합창지휘학 박사를 취득한 상임지휘자 이충한의 지휘와 세계적인 첼리스트 야로슬라브 돔잘 그리고 어린이 합창단의 협연으로 가을밤을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첼리스트 야로슬라브 돔잘은 폴란드 출신으로 체코 베토벤 음악 콩쿠르에서 우승하고 폴란드 및 유럽, 미국, 러시아, 아프리카, 일본 등지에서 초청연주와 독주회 활동하며, 현재 폴란드 쇼팽음악대학 부교수 및 계명 쇼팽음악원 부원장을 겸임하고 있다.

첫 무대는 우리가곡 '꿈(조혜영 편곡)', '부끄러움'과 '명태(우효원 편곡)'로 시작하고 첼리스트 야로슬라브 돔잘의 협연무대가 이어진다.

연주곡은 쇼팽의 '첼로 소나타', 카롤 시마노프스키 전주곡, 카미유 생상스의 '그대 음성에 내 마음 열리고'를 연주한다.

마지막 무대는 포항시립합창단, CTS소년소녀합창단, CBS소년소녀합창단, 엔젤어린이합창단이 연합해 존 루터의 어린이 미사곡을 포항시립교향악단 쳄버 앙상블의 반주로 공연하며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jjw@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